Level : 13,718 WORDPRESS BOOK LINKEDIN PATENT Send Mail 동냥하기 윤지오

Digital Nomad

조만간 엑셀로 정리해야 할 듯


Comment +0

Comment +0

Comment +0

일본으로 수출하는 세슘 측정기가 있는 사진이 있다.


난 라돈 뿐 아니라 세슘에도 관심이 많았다. 식약처가 방사능 측정하기 전부터니까 아마 그 때 꾸준히 업데이트를 했으면, 애드센스 수익도 꽤


되었을거라 생각하지만 본업인 개발 자체가 돈을 워낙 많이 벌고 있었기에 전혀 관심이 없었다.


우선, 이번에 구입한 라돈 측정기 관련 썰을 풀겠다.


이 포스팅은 그 동안 이 카테고리 글을 주의 깊게 읽은 분을 위해 부연 설명 하지 않겠다.


11번가의 라돈 측정기 판매 업자는 판품 문의에 대해 대응을 하지 않고 있다.


short term 값은 쓰레기라고 표현할 수 있을 정도로 일주일 측정 뒤 long term 값과 천지 차이의 값이다.


1일만에 측정? 그것 때문에 이불 만드는 업체 대표랑 싸우게 되었는데, 그 업체도 이 제품을 구매했다.


신기한 것은 문제 없으면 연락을 준다고 했는데 따로 연락이 없으니 재구매 할 필요는 못 느끼겠고,


개인적으로 라돈 이불은 맞다고 결론을 내려도 될 것 같다. 행여나 다시 연락이 온다면 포스팅을 한번 더 하려고 한다.


즉, 결론만 말하면.


1. 라돈 이불 업체 대표도 깨림직한 듯.

2. 라돈 측정기도 딱히 품질에 대한 자신감은 없는 듯.


내가 날린 시간(싸움의 시간은 난 재미있으나 사실, 스트레스풀 한 것으로 비교해서 5시간 이상, 강의 단가 기준 400만원 손해)

그리고 내가 날린 비용(이불은 반품했으니, 17만원)을 이 글을 보는 독자는 안 겪었으면 해서 남겨둔다.


라돈 측정기는 다른 것을 사고,

이불은 검사 결과 이딴거 믿지 마삼. 어차피 라돈 측정 안하니.


정말 문재인이나 뉴스타파 빼고는 믿을게 하나도 없다.


Comment +0

우선, 결론만 알고 싶으신 독자를 위해 라돈 측정기에 올려둔 [판매자에게 질문] 과 [제품리뷰]를 올린다.

그리고 지극히 개인적인 내용이니 구입할 때 참고만 했으면 한다. 그리고 그 개인을 과대 광고를 성폭행범 만큼 싫어하는 사람임을 밝힌다.


이 제품 때문에 반품한 물건에 몇 개인데, 1시간 만에 측정 가능하다고 해놓고 설명서 보니 2시간. 그리고 반품 한 이불 업체에 라돈 때문에 대표랑 싸우고 있는데 그 업체에서 같은 제품 구매하니 업체에는 일주일 측정해야 제대로 된거라고 말했다면서요? 지금 장난합니까? 일주일 측정치가 정확하다는 것은 설명서에 나와서 알겠는데 그게 2000 넘게 나오다가 나중에는 확 떨어지는 거면 무슨 광고는 이따위로 하는거죠? 환불 방법 가르쳐 주세요.


나는 여기서 구매를 했다.

http://www.11st.co.kr/product/SellerProductDetail.tmall?method=getSellerProductDetail&prdNo=2162952797&xfrom=&xzone=


온 갖 사탕발림이 있는데. 화면을 캡쳐해서 올려둔다.


라돈도 이동이 가능한 것인가? 매트리스에 라돈 수치가 100을 넘지도 않았는데 라돈이 문제라고 생각한 이불을 반품하고 측정했을데 2000이 넘어갔다.


내가 1000넘으면 아... 라돈도 이동이 되는구나 하겠는데. 2000 넘으니까 이젠 모르겠다. 숏텀과 롱텀이 설명서대로 뭘 뜻하는지 모르겠다. 대학 나오고 명문 대학원 두군데 전액 장합금으로 합격했으나 못갔고, 서울 연고대생 및 대학원생 가르치는 나도 이해를 못하겠는데 내가 정말 ㅂㅅ 일까?


일단, 환불 시도를 해 보려고 한다. 어쩌면 여기가 정말 희대의 사기꾼 기업이 아닐까하는 생각도 든다. 한시간 안에 뭘 측정한다는 거지? 이젠 측정하는 제품마다 warning 이 맥스를 찍는데,...


안방 벨라 이불 측정 : 1300 이상 warning 단계 거의 맥스(사진 공개 했음)

안방 벨라 이불 세탁 후 측정 : 마찬가지

따쑤미 텐트 와서 측정 ; 1400 이상 

이상해서 그냥 안방 대기에 놔두고 이틀간 측정  40 이하

따수미 텐트 교환 신청하고 안방 메트리트 측정(이전에 30 이하 나왔던 제품) -> 2300 이상


내가 라돈에 대한 지식이 모자란 것은 알겠는데, 다른 소비자를 위해 한마디 하면, 광고랑은 다른 제품인 것 같다. 

ㄱ ㅆ 거지 같은 제품이라고 하고 싶지만 블로그이기 때문에 그렇게 쓰진 않겠다.


클렙튼 라돈 측정기 반품 이후에 벨라 이불 재 주문 해야 겠다. 반품이나 제대로 될런지 모르겠다.





Comment +1

신경 쓸 곳이 많아, 다음과 같이 기록이 남겨둔다. 

쿠팡 이름 : 베르사체 19V69 이탈리아 밀라노 벨라 이불세트


쿠팡에 있는 글을 지우라는 목적으로 전화 옴. 대표라고 함. 쿠팡 골드 박스에 올려진 히스토리를 들었을 때 확실히 대표님이 맞다고 생각.

방사능에 대한 지식에 대해서 의구심 및 시험기기에 대한 신뢰도 확보 안된 상태에서 아니면 말고 하는 식으로 글을 올렸다고 말함. (내가 빡친 부분)

그리고 방사능 측정기기를 안사고 측정 안해보고 나한테 연락했음(더 빡친 부분) 댓글에 남겨둔 티스토리에 접속만 하고 약간만 훑어 봤어도 이 정도 수준으로 간보진 않았을거라 생각.


측정 사진까지 올렸고, 전화 받기 전부터 이미 블로그에는 괜찮다고 올렸으나 찝찝해서 반품한다고 했고.

일본으로 수출하는 국내 세슘 측정기 살 때부터 방사능에 관심을 가지고 이번 라돈 측정기도 더 싼 제품이 있지만 적당한 것을 골랐다고 함.


중간은 통화가 길어져서 ... 결론만 요약하면 통화 녹음 안할테니 사과 하시라고 했는데 응대 방법에 대해서는 사과한다고 함. 아래와 같은 문자(몇개 생략)를 보냈고 답신도 받음.


쿠팡 글은 안 지워져서 사진 삭제하고 내용 없앤 후 남겨두었습니다. 아마 반품되면 자동 지워질 것 같네요. 인터넷 글은 최종 이상없다고 올렸으나 문제 없음 발견시 재구매까지 해서 올리겠습니다. 인기없는 블로그라 판매에 문제 있을 것 같지는 않구요. 유투브에서 삼성 리스트로 찾으시면 제가 제보한 영상이 몇 개 있습니다. ....(요약) 진실을 탐구합니다. 전화 주신 늬앙스가 개인이라 아니면 말고라고 하셨는데 정말 그런 것 아니구요. 미처 캣치하지 못한 부분이 있으시다면 이번 기회에 상품 설명에 넣으시면 전화 위복이 될거라 생각합니다. 쿠팡도 주력 메뉴에 상품을 넣었던터라 비싼 장비는 오히려 쿠팡측에 도움을 요청하는 것도 좋아보입니다. 제 메셎는 쿠팡측에 전달을 하셔도 되겠습니다. 하준호 드림


해당 업체와 라돈 측정기 회사랑도 통화했다고 하는데. 내가 이 기록을 남기는 중요한 이유는.


그냥 수입이 되는게 아니라 식약처 검사를 통과했다고 했음. 그런데 라돈에 대한 항목은 없다고 함. 자기 아이도 이 이불을 덮히고 있는데 만약 테스트 해야 했다면 당연히 했을 것이라고 함.


처음 전화 왔을 때 찍어 누르려는 대표 특유의 대화법으로 심히 불쾌했으나 작은 기업이 할 수 있는 모든 것을 하고 쿨하게 인정할 것은 인정하는 것으로 보아 회사는 많이 커도 괜찮음. 이미 세탁을 했었던 제품이고 내가 전문가는 아니니 회사 인력으로 충분히 테스트를 한 후라면 재구매 의사가 있으니 제가 돌려 보낸 제품을 다시 보내줬으면 한다고 하고 반품을 했는데. 


연락 끝나고 얼마 지나지 않아 택배 기사 수거와 카드 취소 문자가 함께 날아옴.


믓튼, 위의 문자대로 재구매 의사가 있고 재구매하면 다시 포스팅 할거임... 그 정도로 질이 좋음. (가성비가 아니라 절대적 질) 혼수로 받은 이불만큼.


그리고 어제 밤에 내가 반대 입장이라면 어떨까라고 한번 고민해 봄. 아무리 생각해도 나도 방사능 측정기로 한번 측정해보고 보냈을 것 같고. 측정기가 싼 제품이라고 뭐라고 하진 않았을 것 같음. 그리고 측정 단위로 뭐라고 하진 않았을 것 같다. 그게 특정 측정 단위에서 문제가 있느냐 없느냐. 장기던 단기던 내가 올린 사진에 순간값은 작아도 해도 평균 자체가 높았는데 말이다. 어릴적부터 아버지 무역한다고 서울/부산을 어린 나이에도 왔다갔다 할 정도로 해당 업계나 사람 성향을 모르는 것도 아니지만. 준비가 덜 된 상태에서 전화한 것은 확실하다. 그만큼 이번 쿠팡에서 얻어지는 수익이 많아서 기분이 매우 업되어 있었을테고 안하무인으로 보였겠지. 나도 비슷한 기분을 느꼈으니.


믓튼 전화번호 교환도 했고 카톡에 서로 프사도 뜨고. 내 블로그도 오픈된 상태니 내가 댓글을 지운만큼 어떤 조취를 취하는지 보면 되겠다. 쿠팡 소개서는 바뀐 것 같은데 라돈 관련된 글이 아니라 다른 시험 성적서로 인증 받았고 분쟁은 해당 법을 따른다고 되어 있네. 이 시험 성적서가 말한 것처럼 식약처 꺼인지도 비교 해봐야 하겠는데 FiTi는 재단이네. 재단이면 라돈 관련해서 책임 질 것 같지도 않은데 ... 


우선, 오늘 점심먹고 식약처에 전화해서 식약처에 전화걸면 제품이나 기업명으로 검사 인증 조회가 되는지, 해당 제품을 검사 받았는지부터 물어봐야겠다.


Comment +1

  • 식약처에서 솜이 들어간 이불은 아예 관리 대상이 아니라고 했음 -> 대표에게 다시 전화 -> 다른 품목이랑 햇갈렸다고 함 -> 단위니, 신뢰성이니 하더니 식약처를 햇갈릴 수 있냐고 반문함. 검사중이냐고 질문함. 현재 검사중이며, 해당 측정기 업체에서 일주일은 해야 한다고 했다고 함. 빡쳐서 해당 업체 전화 번호 알려달라고 하니 그냥 대표 번호만 연락옴.... 여기까지 드는 생각은... 정말 한명의 소비자는 개똥으로 생각하고 연락을 했구나 라는 생각과 얼마나 바쁘고 돈이 안되면 여러 품목을 하겠냐는 생각이 교차하면서 분노와 측은지심 양가 감정이 생김. 그런건 별로 중요한게 아니고 팩트에 집중하자... 어제 분명 반품 제품은 도착하지 않았을텐데 지금도 측정하고 있다는 것은 다른 제품 1개는 동일할거란 뜻이며 2개로 모든 것을 판단할 수는 없겠지만 안에 있는 성분이 지금 내가 집에서 쓰는 이불처럼 한번에 50 밑으로 계속해서 나오지는 않는다는 이야기일 것 같다. 이상 없으면 문자 넣어 달라고 했는데 알겠다고 함. 여기까지 겪고 느낌점은 내가 아는 다른 여느 사장처럼 안하무인은 아님.

어제 포스팅 이 후 11시까지 측정한 결과 정상 수치다



그러나 난 반품한다.



결론은 정상으로 하고 반품이 완료되면 더 이상 포스팅 하지 않겠다.

질이 너무 좋아서 지금도 반품할지 고민이다. 이번에 다른 모든 이불을 삘았는데 혼수용 이불과 이 이불을 제외하고는 모두 풀이 죽었고 잘 마르지도 않았다. 영업용 멘트가 아니라 반품하기 참 아깝다. 아이가 없었다면 걍 썼을 것이다.

Comment +3

이불을 빨고 나서도 이지경이면, 반품이 맞는 것 같아서 일반 반품 신청했다.


마음 같아서는 longterm 을 더 많이 재어서 사용하고 싶은 마음이다. 이불이 너무 포근하고 좋기 때문이다. 오죽하면 바로 반품하지 않고 세탁을 했을까.

아이가 없다면 그냥 쓰겠는데, 이것은 정말 아니다 싶었다. 

라돈 침구류는 세탁한다고 없어지는 것은 아니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http://biz.chosun.com/site/data/html_dir/2018/07/30/2018073002013.html

2011년 판매 한 제품을 2018년에 회수할 정도니 이건 절대 못 쓰겠다는 확신이 들었다.

더불어... 내가 집에 라돈 측정기로 구석구석 측정하고 롱텀이던 숏텀이던 50 넘은 적이 없었다. 그래서 안심하고 지인들에게 빌려주기 시작했었다.

다시 나에게 돌아왔을 시기에 우연찮게 측정하게 된 것이다. 그 덕에 라돈 관련 카테고리도 만들게 되었다.


지금 자정이 넘은 시각, 5시간 정도 측정한 것 같은데 내일 아침까지 측정해서 long term value를 공유할 생각이다.


인기없는 블로그라 매출에 이상이 있진 않을 것 같은데, 지금 롱텀이 많이 떨어진 것을 보면 혹시 정상 수치(148)가 나올지도 모르니까. 외국은 이 수치가 더 낮은데 꼴랑 20 차이라

반품은 피할 수 없겠다. 세탁 했으니 확인하고 수거하라고 하긴 했다.




Comment +0

Comment +0


기계 산지 몇 달 만에 40넘는 것도 처음인데 302... 아이 발레 학원 데려다 주기 전에 올려놨었다가... 보고

고장난 줄 알고 빼서 보다가 떨어지는거 보고 다시 올려서 사진 찍었다.

사업 하시는 분께 누가 되지 않고 싶지만, 이건 좀 너무하다 싶어서 (사실 쌍욕이 하고 싶지만) 다른 분들을 위해 올려둔다.

쿠팡에 싸게 나와서 전량 매진 되었던 제품이기 때문이다. 피해자 많을 듯.



일단 빨아보자. 그리고 자는 동안 재 측정해서 다시 포스팅을 올려보려고 한다.


Comment +0



유통 상황에 따라 남기는게 다르겠지만,
효율적인 유통 혹은 직접 유통하는 분들에게
좋은 수익이 돌아갔으면 한다.

Comment +0

몇 달 되었다. 이미 지인 3분께 몇 주간 빌려드리고 다시 돌려 받은 것​


Comment +0

var ie7 = 0;